개인회원 전문의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저장

 
자궁경부암이란? 원인 예방법 진단 치료 치료후관리
난소암 자궁암
질염 자궁경관염 비정상자궁출혈 생리 골반염 성병 자궁근종 자궁내막증 갱년기
자궁내시경수술
임신과준비 산전검사 월령별변화 고위험임신 출산준비 분만의종류 산후관리
임신과약물 계획임신 태교 분만진행과정
생리,임신,피임,낙태 피임의원리 피임방법 피임상식
임신과불임 원인 진단 연관된질환 치료 불임시술/보조생식술 가족을 지키는 방법들
비만바로알기 비만진단
피부미용
부부의 대화 부부의 성
자궁경부암 생리/피임 기타 상담하기
자궁경부암  피임/생리  출산/임신  불임  부인과  모유수유  비만  피부미용  성의학  부인암
전체 조회순 댓글순
자궁경부암 자궁상피암인데 남편은 바이러스검사 치료해야 하나요?
2009.02.04 8489

전세계 여성암 사망률2위 <자궁경부암>의 원인인 HPV 발견에 2008년 노벨상이 수여됐습니다.
전국 1,800여개 산부인과를 대표하는 <대한산부인과의사회>에서는 <최고의 선물, 자궁경부암 예방캠페인>을 진행합니다.

 

지식인에서의 질문 중 몇가지 사례를 들어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자궁경부암 연구회>에서 답변해드립니다.

 

지식인 질문

 

아내가 자궁상피암이라며   원추절제술을 하고  한달 후에  내원하고  3개월에 한번씩 검사를 해야 겠다고

의사가 이야기 했답니다

제가 인터넸에서 보니  자궁상피암은 자궁경부암의 전 단계이고  자궁경부암은 바이러스에 의해서 생기는

것이 90%라는데 그렇다면 남편도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있을 확률이 높을 것 같고  감염되어 있다면 치료를

해야 되는 것 같은데 산부인과 의사는 남편도 검사받고 치료해야 된다는 말을 언급하지도 않았다고 합니다

 질문 1)     남편도 바이러스 검사와 치료가 필요한 것은 아닌가요?

          2}   아내도 바이러스에 감몀이 되었다면 감염치료해야 되는 것 아닌가요?

 

출처 :  http://kin.naver.com/detail/detail.php?d1id=7&dir_id=70103&eid=OnW22HvjrK+a1VtCqS24XMOh8SZF9gqw&qb=wNqxw7Dmus6+zw==


 

안녕하세요.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자궁경부암 연구회입니다.

 

자궁경부암의 원인이 발암성 HPV 바이러스 이고, 이 바이러스가 피부 접촉, 즉 성관계로 인하여 주로 감염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감기나 다른 바이러스처럼 증상이 있거나 치료를 요하는 다른 질병이 있는 것은 아닙니다.

사마귀 처럼 암을 유발하지는 않지만 커지며, 모양이 안 좋고, 출혈 등의 문제를 일으킬 때는 치료를 하지만

오히려 발암성 HPV는 치료 하거나 하지 않습니다.

 

HPV 검사는 주로 자궁경부암의 발생을 예측하거나 진단을 하는 과정에서 유용하게 쓰이는 검사입니다.

세포검사로 진단하는 과정중에 세포검사에 애매한 이상이나, 오히려 이상이 없는 초기 단계에서 향후 발생 가능성을 보려고 할 때 검사하게 됩니다.

그 균 자체가 질병으로 취급하거나 치료를 해야 할 특별한 증상이 있거나 하지 않습니다.

감염이 되어 있는 분이 자궁경부암 발생 말고는 다른 질병을 걱정할 것은 없습니다.

 

아직 HPV 감염 경로에 대해서 완전히 밝혀지지는 않았습니다만 피부 접촉 외에도 감염이 가능한 것으로 되어 있습니다. 여성은 자궁경부 피부 세포를 채취하여 바이러스의 존재유무를 알수는 있지요. 감염 경로 까지 알 수는없습니다. 성관계를 하는 여성의 20-30%가 갖고 있기 때문에 굳이 상대 파트너를 검사를 권유하지는 않습니다. 또한 남성에게서 검사를 편하게 할 수있는 상업적인 방법이 아직 개발되지 않았습니다. 

굳이 검사를 하시려면 요도 상피를 떼어 내어 검사를 하실 수는 있겠지만 남편의 HPV 감염 여부를 검사하는 것이 본인의 생활이나  부인의 치료에는 영향을 주지 않기 때문에 굳이 권하지 않습니다.

 

현재 부인께서는 진단의 단계를 넘어 예방적인 치료를 받으셨고, 향후 자궁경부암의 발생 가능성은 희박할 정도로

줄어들었습니다. 일부 연구에서 HPV의 존재 유무가 재발을 점칠 때 도움이 된다고 하고 있지만 3개월 마다 하는 세포검사로 재발의 여부는 확실히 알 수있습니다. (원인이 되는 자궁경부 상피가 모두 잘 제거 되었다면 재발 걱정 하실 것없습니다.) 다만 상피내암의 경우는 자궁이 남아있을 경우, 안쪽이나 질 쪽으로 혹시 같이 병변이 생기지 않는 지 관찰 하기를 권하는 것입니다.

 

남편분의 외성기에 특별한 증상이 없다면 검사나 치료를 하실 이유는 없습니다.

 

이런 일이 생긴 것에 대해서 여러 가지 원인을 확인 하고, 또 질병 자체가 성관계나 이로 인한 HPV 바이러스와 연관이 되어 있다는 학설이 거의 정성이지만, 사람 개개인의 일은 다 그 특성이 다릅니다.

지금 적절한 시기에 암 발생을 예방하는 치료를 잘 하신 것이니, 향후 있을 일에 대해서 너무 불안해 하지 마시고,

담당 주치의 선생님의 지시에 따르시기 바랍니다. 산부인과 전문의시라면, 해야 할 조치는 모두 해 주실 것입니다.

 

답변을 참고하시기 전에

1. 온라인 상에서의 답변은 제한적인 정보에 따른 견해로 법적인 책임이 없는 참고 정보로만 고려해주시기 바랍니다.

2. 정확한 의학적 검진과 판단은 가까운 산부인과에 방문하셔서 전문의에게 들으시기 바랍니다.


by 관리자   at 2009.02.04 18:05:52

    
올리신 글이 없습니다.
   

 
 성생활과 자궁경부암
 재발과 전이
 세포검사
 생활습관로 예방
 자궁의 위치
 피임약과 생리 주기
 먹는 피임약
 피임약의 종류
 피임약 복용법
 편리한 호르몬 피임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