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피임/생리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여름철 생리통, 급격한 온도차이와 노출패션 주의해야'
  id 웹관리자 (2015.07.06) 조회수 11970
 

대부분 추운 겨울에 더 심하다고 알고 있는 생리통은 여름철이라고 피해가는 것은 아니다. 오히려 덥고 땀나서 불쾌지수가 높은 여름에는 생리로 인한 스트레스가 크기 때문에, 생리통까지 겪는 여성은 이중삼중으로 더 힘들어 진다. 추울 때 심해진다는 생리통이 여름철에도 심한 이유는 무엇일까. 더위를 피하려는 여름철 생활습관들이 여름 속의 겨울처럼 몸을 차갑게 만들기 때문일 가능성이 있다.

그래서 냉방이 잘 되는 실내에서 주로 생활하거나, 짧은 하의를 즐겨 입고, 빙수, 아이스커피, 아이스크림 등 찬 음식을 자주 먹는 여름철 습관들은 겨울철에 심해지는 여성질환들을 불러오기 쉽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 피임생리연구회 손효돈 위원(산부인과전문의)은 '여름철 생활습관에 과로, 스트레스가 더해지면 여름철에도 생리통, 생리불순, 생리전증후군, 질염 등에 의한 냉대하 등이 더 심해질 수 있다'고 말했다.

따라서 생리통이 심한 여성이라면, 에어컨 등에 장시간 노출될 경우 가디건이나 무릎담요 등으로 몸을 따뜻하게 해주고, 찬 음료수나 찬 음식을 절제하는 것이 좋다. 또한 산부인과를 찾아 자궁근종 등 자궁질환은 없는지 우선 점검해 보고, 생리통의 원인과 이에 따른 치료 방법을 찾아보아야 한다.

우리나라 여성들은 생리통을 생리기간 중 며칠만 참으면 된다고 생각해 진통제로 버티는 경향이 유독 많았지만, 최근에는 다행스럽게도 산부인과 진료를 받는 젊은 여성들이 꾸준히 늘고 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의 건강보험 진료비 자료에 따르면, 생리통으로 진료받은 환자 수는 2008년 11만 1149명에서 2012년 16만 5432명으로 연평균 10.38%씩 증가하고 있다고 한다. 이는 30대 만혼이 트렌드로 굳어지면서, 20대부터 적극적으로 자신의 건강을 관리하는 여성들이 늘고 있다는 긍정적 신호이며 산부인과의 문턱이 그만큼 낮아졌다는 증거이기도 하다.

손효돈 위원은 '젊은 여성들의 생리관련 질환 상담이 이전보다 증가한 것을 체감할 수 있다'며 '그러나 피임약 복용만으로도 상당부분 개선될 수 있는 생리통에 대해 아직도 많은 여성들이 산부인과 진료나, 피임약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 때문에 꺼리는 경우가 많아 안타깝다'고 말했다.

이어 '피임약 복용 초기에는 개인에 따라 두통, 유방통, 메스꺼움이나 불규칙한 출혈 등을 경험할 수 있으나 이는 우리 몸이 호르몬에 적응하는 단계에서 나타나는 자연스러운 증상으로서, 복용 기간이 지속됨에 따라 자연스럽게 사라지니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고 밝혔다.

또한 '피임약은 장기간 복용을 하더라도 복용을 중단하면 즉시, 조금 늦어지더라도 대부분 2~3개월 안에 임신 능력이 회복되므로 혹 임신에 지장을 주지 않을까 하는 걱정도 기우이다'고 말했다.

오히려 피임약은 산부인과에서 다양한 부인과 질환의 치료 목적으로 처방되고 있으며, 다수의 연구에서 난소암과 자궁내막암, 철분결핍성 빈혈과 양성유방질환까지 예방해주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으므로 전문의와 상의해 안심하고 장기간 복용할 수 있다.

손 위원은 '생리 관련 문제를 매달 겪으면서도 산부인과 방문을 미루다 병을 키워서 오는 여성들을 아직도 종종 볼 수 있는데, 그럴 때마다 안타까움을 느낀다'고 말했다.

생리와 관련한 통증이나 불편은 부인과 질환을 알리는 잠재적 신호가 될 수 있으므로, 증상이 있다면 참지 말고 우선 산부인과 전문의의 진료를 받아보는 것이 중요하다.

자궁내막증, 자궁근종 등 생리 관련 문제를 일으키는 질환이 있을 때에는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하며, 단순히 호르몬 불균형으로 인한 문제일 경우에는 상담을 통해 자신에게 잘 맞는 피임약을 처방받아 복용함으로써 증상이 상당부분 개선된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는 생리 관련 트러블이나 피임 등의 문제로 고민하면서도 산부인과 찾기를 꺼려하는 여성들의 건강 증진을 위해 인터넷을 통한 의료상담을 활발히 벌여오고 있다. 2008년 12월부터 '와이즈우먼의 피임 생리이야기'(www.wisewoman.co.kr/piim365)와 네이버 까페 등을 통해 피임과 월경전증후군(PMS) 등을 주제로 전문의 무료 온라인 상담 등을 꾸준히 진행해 오고 있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소개

전국 1,800여개 산부인과를 대표하는 <대한산부인과의사회>에서는 여성암 2위로 매년 4천명의 새로운 환자가 한국에서 발생하는 자궁경부암으로부터 여성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자궁경부암에 대해 알리고, 산부인과 정기검진과 백신 접종 등 예방활동을 홍보하는 <와이즈우먼의 자궁경부암>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는 네이버에 자궁경부암 공식 카페와 블로그를 개설해 네이버 지식인의 자궁경부암에 관한 질문을 발췌해 전문의의 답변을 달아주고 있으며, 카페 상담실 게시판을 통해 자궁경부암 전문의와의 온라인 상담도 가능하다.

 


139 대한산부인과의사회 '20세 전후 가장 감염율 높은 인유두종 바이러스 백신 ...  16.01.22 13242
138 자궁경부암연구회 '30대 이상 홀수년도 출생여성, 연말 지나면 무료 암검진...  15.12.23 13056
137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순한 소주 열풍 속 20대 한국 여성 폭음비율 44.5% 건...  15.08.24 7722
136 아이들 캠프 보낸 주부들의 진짜 휴가, 바캉스 검진 인기  15.07.30 7890
135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암사망도 감염이 복병..자궁경부암 원인은 감염이 100...  15.06.29 8813
134 이제 성인이 된 딸, 건강을 위한 ‘자궁경부암 예방백신’ 선물  15.05.26 7326
133 대한산부인과의사회 '디저트 열풍과 설탕 중독, 여성 '자궁' 건강에도 해로...  15.03.26 6532
132 대한산부인과의사회 '난소암도 자궁경부암처럼 정기적인 부인과 검진 필요'  15.02.25 5909
131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예비 대학생 건강관리 성인 예방백신 접종 필수'  15.01.26 6288
130 자궁경부암연구회 '30대 이상 짝수년도 출생여성, 연말 지나면 무료 암검진...  14.12.11 7034
129 난자 냉동 시대, 임신 출산 성공의 관건은 건강한 자궁  14.11.20 5989
128 폐경기 여성 위협하는 자궁체부암, 10년새 두 배 증가  14.09.29 6261
127 20~30대 놀라게 한 위암. 15~34세 여성의 암 복병은 여성암  14.08.29 6027
126 대학 1학년의 여름방학, 자궁경부암 예방백신 접종의 적기  14.07.29 5883
125 젊은 여성 노리는 '자궁경부암', 우려가 현실로 나타나  14.06.19 6485
124 과잉진단 논란..자궁경부암, 정기검진은 아직도 먼 일  14.05.14 6063
123 감염 질환 예방해주는 백신, 때 맞춰 접종 꼭 해야  14.03.19 6417
122 자궁경부암 예방 노력에 찬물을 끼얹는 예방백신 부작용 의혹  14.03.01 6226
121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사랑하는 딸 대학입학 선물로 '자궁경부암' 예방백신 ...  14.02.06 6615
120 10~30대 여성의 말띠해 맞이 2014년 건강관리법  14.01.09 6249
119 여성암의 20%는 감염으로 발생, 자궁경부암 원인은 감염이 100%  13.12.20 6447
118 자궁경부암 예방백신 서바릭스, 3회 접종까지 마쳐야 충분한 예방효과 장기...  13.11.28 6610
117 건강 적신호 켜진 20대 여성의 건강 관리  13.11.20 5973
116 레깅스 열풍. 여자라면 자궁에 관심을 기울여 주세요  13.10.31 6688
115 주부 명절 스트레스의 빠른 해소법, 추석 후 건강검진 받자  13.09.13 6422
 
1 2 3 4 5 6
 




 자궁에 관련하여 질문드립니다(자궁암)
 자궁경부암과 임신이요..
 자궁경부암에 대해서..
 시자르 콘센트레이트
 꼭답변 부탁드려요
 hpv 52번
 
  개인회원 전문의
ID저장

제5회 초경의날 축하행사
자궁경부암 백신(HPV 백신) 부...
산부인과전문의들의 재능기부 ...
I Dream Korea 저출산 극복 및...
I Dream Korea 캠페인 선포식
2012 세계 모유수유주간 기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