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원 전문의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저장

 
피임/생리 대한산부인과의사회 '밸런타인데이, 이벤트 베이비 피하려면 피임 미리 꼭 챙겨야'
2015.02.11 4792

이번 밸런타인데이는 토요일이다. 2010년 후 5년 만에 돌아온 토요일 밸런타인데이에 이어, 한 달 후인 3월 14일 화이트데이도 토요일이라, 연인들은 올해 더욱 설렐 듯하다. 그런데 한 백화점이 밸런타인데이 선물에 대해 조사한 내용에 따르면, 응답자 중 40%의 여성이 초콜릿을 선물하겠다는 반면, 남성 응답자 37%는 태블릿 PC를 받고 싶다는 동상이몽을 보였다.

밸런타인데이 선물 외에도 남녀 연인 사이에 대표적인 동상이몽 한 가지가 피임이다. 작년 연말 뉴욕타임즈는 구글의 '콘돔' 검색이 12월 31일, '먹는 응급피임약' 검색은 그 다음날인 1월 1일 연중 최고치를 나타내는데, 콘돔판매량이 미국의 독립기념일, 밸런타인데이(2월 14일)에 이어 12월 31일이 세 번째로 많다는 통계와도 어느 정도 일치한다고 밝혔다.

다시 말하면 로맨틱한 D-Day를 위해 콘돔을 준비하는 남성이 많음에도 불구하고, 피임 준비 미흡이나 피임실패로 인해 다음날 응급처방약이 필요한 여성이 많다는 얘기이다. 우리나라도 상황은 별반 다르지 않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에 따르면 여름 휴가철, 크리스마스, 연말연시, 밸런타인데이나 화이트데이 같은 이벤트 직후 기간에 응급피임약 처방이 집중된다고 한다. 이는 분위기에 휩쓸려 피임 없는 성관계가 많이 발생한다는 증거이기도 하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 피임생리연구회의 김지연 위원은 밸런타인데이같은 로맨틱한 분위기에 휩쓸려 생기는 이벤트 베이비를 만들지 않으려면, 여성이 먼저 사전피임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커플 사이에 피임에 대한 의사소통 없이 '내가 하지 않더라도, 당연히 피임 하고 있겠지?'라고 생각하다가는, 응급피임약의 신세를 지게 될 수도 있기 때문이다.

응급피임약은 성관계 후 24시간 이내 복용시에는 약 95%의 피임성공률을 보이지만, 48시간 이내 복용 때는 85%, 72시간 이후 복용에는 58%까지 그 효과가 급락한다. 따라서 평균적인 피임 성공률이 약 85%에 그쳐, 응급피임약 그 자체만으로는 매우 신뢰할만한 피임법이라 볼 수 없다. 또한 여러 차례 반복하여 복용할 경우에는 호르몬에 내성이 생겨 피임효과가 더 감소될 수 있다.

김지연 위원은 성관계를 시작한 여성이라면 피임에 대한 정확한 지식과 사전 피임계획 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고 설명했다. 피임문제에 있어서 방심은 원치 않은 임신을 불러올 수 있는 위험한 생각이기 때문이다. 남성이 콘돔으로 피임과 성병 예방 효과를 얻을 수 있다면, 여성은 먹는 피임약으로 미리 피임을 할 수 있다. 피임약을 복용할 때는 생리 첫날부터 복용을 시작해 매일 정해진 시간에 복용하는 것이 원칙이다. 한달 치 약을 복용한 후 복용을 쉬는 휴약기 중에 생리가 시작되며, 생리가 아직 끝나지 않았더라도 약의 종류에 따라 4~7일로 정해진 휴약 기간이 지나면 새 포장의 약을 복용 시작하는 것이 피임약을 복용하는 올바른 방법이다. 그러나 당장 피임이 필요한데 이미 생리 시작 후 3~4일 이상 지나버린 경우라면, 지금부터 피임약 복용을 시작하되 첫 2주 정도는 콘돔 등의 다른 피임방법을 병행해야 한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에서는 여성의 건강 증진을 위해 피임 및 생리관련 질환에 대해 의학정보를 제공하는 홍보활동을 지속적으로 해 오고 있다. 피임 및 생리전증후군 등에 대한 보다 정확한 정보를 얻고 싶다면, '와이즈우먼의 피임생리이야기' 웹사이트(http://www.wisewoman.co.kr/piim365)를 통해 자신의 의학지식도 점검하고 피임 및 생리관련 증상에 대해 전문의 상담도 받을 수 있다.

 

by 웹관리자   at 2015.02.11 00:00:00

 
301 피임/생리 태아사망 유죄판결 받은 의사 구하러 의사 4500명 거리로 나선다  17.04.26 4185
300 자궁경부암 대한산부인과의사회 '20세 전후 가장 감염율 높은 인유두종 바이러스 백신 ...  16.01.22 7060
299 자궁경부암 자궁경부암연구회 '30대 이상 홀수년도 출생여성, 연말 지나면 무료 암검진...  15.12.23 6742
298 피임/생리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정부는 여성건강 위협할 응급피임약 오남용을 방관할...  16.01.25 8485
297 피임/생리 피임생리연구회 정호진 연구위원장 '응급피임약은 반드시 의사처방 필요한 ...  15.11.30 8153
296 피임/생리 대한산부인과의사회 '20일 제6회 초경의 날, 가족과 사회가 함께 축하해 주...  15.10.20 6964
295 피임/생리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여름철 생리통, 급격한 온도차이와 노출패션 주의해야...  15.07.06 7238
294 자궁경부암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순한 소주 열풍 속 20대 한국 여성 폭음비율 44.5% 건...  15.08.24 4498
293 자궁경부암 아이들 캠프 보낸 주부들의 진짜 휴가, 바캉스 검진 인기  15.07.30 4686
292 자궁경부암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암사망도 감염이 복병..자궁경부암 원인은 감염이 100...  15.06.29 5584
291 피임/생리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어지럽고 피로한 빈혈, 매달 생리하는 여성환자 수가 ...  15.06.10 6851
290 피임/생리 평균 결혼 연령 30대 시대, 미혼여성 피임 필수인 이유  15.05.27 6757
289 자궁경부암 이제 성인이 된 딸, 건강을 위한 ‘자궁경부암 예방백신’ 선물  15.05.26 4715
288 피임/생리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생리전증후군과 생리통, 참지만 말고 관리하는 것이 ...  15.04.28 5999
287 피임/생리 대한산부인과의사회 '밸런타인데이, 이벤트 베이비 피하려면 피임 미리 꼭 ...  15.02.11 4792
286 자궁경부암 대한산부인과의사회 '디저트 열풍과 설탕 중독, 여성 '자궁' 건강에도 해로...  15.03.26 4593
285 자궁경부암 대한산부인과의사회 '난소암도 자궁경부암처럼 정기적인 부인과 검진 필요'  15.02.25 3996
284 자궁경부암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예비 대학생 건강관리 성인 예방백신 접종 필수'  15.01.26 4036
283 자궁경부암 자궁경부암연구회 '30대 이상 짝수년도 출생여성, 연말 지나면 무료 암검진...  14.12.11 4703
282 피임/생리 연말 파티 시즌, 이중피임이 필요한 진짜 이유  14.12.18 5918
281 피임/생리 세계를 바꾼 세기적 사건, 피임약의 발명  14.12.08 5301
280 피임/생리 10월 20일 제5회 초경의 날, 가족과 사회가 함께 축하해 줘야  14.10.20 4288
279 자궁경부암 난자 냉동 시대, 임신 출산 성공의 관건은 건강한 자궁  14.11.20 4374
278 자궁경부암 폐경기 여성 위협하는 자궁체부암, 10년새 두 배 증가  14.09.29 4374
277 피임/생리 저출산 시대의 그늘, 인공임신중절 줄이려면  14.09.26 4493
 
1 2 3 4 5 6
 

 
 성생활과 자궁경부암
 재발과 전이
 세포검사
 자궁의 위치
 생활습관로 예방
 피임약과 생리 주기
 먹는 피임약
 피임약의 종류
 피임약 복용법
 편리한 호르몬 피임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