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원 전문의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저장

 
피임/생리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생리전증후군과 생리통, 참지만 말고 관리하는 것이 현명해”
2015.04.28 6440

요즘 중학생 아들을 둔 학부모들은 어떻게 해야 남녀공학 고등학교 입학을 피할 수 있을 지가 고민이다. 내신이면 내신, 수행평가면 수행평가 등 모든 분야에서 압도적으로 앞서는 여학생들을 따라 잡기 어려우니, 여학생을 피하는 것이 내신관리와 대입 진학에 유리하다는 계산 때문이다.

 

그런데, 막상 알파걸과 알파걸 딸을 둔 엄마들은 나름 속 모를 고민이 있다. 매달 한 번 돌아오는 생리로 인한 컨디션 관리에 애를 먹고 있는 것이다. 나이가 들면서 점차 나아진다는 생리통이 가장 심할 때가 보통 10대이기 때문이다. 생리가 시작되기 7~10일 전부터 유방 통증, 복부 팽만, 심한 변비와 우울감 등으로 예민해지는 경우도 있고, 생리기간 중에 허리가 끊어질 듯 느껴지는 생리통이나 생리량 과다로 인한 빈혈 때문에 고민하는 여학생들도 있다.

 

생리전증후군과 생리통을 동시에 갖고 있는 여학생의 경우에는 한 달 중 2주 이상 컨디션이 엉망인 셈이니, 이 기간에 시험이라도 겹치면 큰일인 셈이다. 대학입시에서 수시모집 비중이 커지면서 중요해진 내신관리에 비상이 걸리는 것이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 피임생리연구회 이예경 위원의 도움말로 10대 여성의 생리 관련 장애증상과 치료법에 대해 알아본다.

 

이예경 위원은 “생리주기에 따른 신체의 변화는 여성호르몬의 분비 변화에 따른 것이지만, 사람마다 여성호르몬에 대한 신체 반응은 개인차가 크다 보니, 경우에 따라서는 생리 주기 자체가 삶의 질을 크게 떨어뜨리는 여성들도 있다”고 말했다.

 

특히 초경 이후 10대의 몇 년간은 성인이 되기 전의 과도기로 생리가 정착되기 전이라 생리통, 생리전증후군, 생리과다 등을 심하게 겪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

 

그러나 치료 방법은 증상에 비해 의외로 간단하다. 먹는 피임약을 매일 하루 1 알씩 같은 시간에 꾸준히 복용해주는 것이다. 최근에는 피임약도 종류가 다양해져서 피임약을 처음 복용하는 학생들이라면 산부인과 의사와 상담 후 자신에게 맞는 약을 처방 받고 정확한 복용법을 배운 후 복용하는 것이 좋다.

 

특히 의사 처방이 필요한 전문의약품 중에는 생리통, 생리전불쾌장애와 생리과다 뿐만 아니라, 여드름 치료에 허가를 받은 약도 있어 더욱 도움이 될 것이다.

 

또한 생리를 앞두고 나타나는 생리전증후군은 스트레스를 받을 경우 더욱 심해지므로, 중요한 시험을 앞두고는 평소보다 증상이 심해질 수도 있다. 생리전증후군을 개선하려면 평소 과식을 피하고, 카페인, 짜거나 훈제한 음식, 단 음식도 가급적 피하도록 한다.

 

이예경 위원은 이에 덧붙여 “평소 생리 기간에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하려면 영양소가 고루 포함되어 있고 소화가 잘 되는 음식을 먹고, 매일 충분히 수면을 취하는 규칙적인 생활을 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특히 수험생들이라면 따로 운동 시간을 내기가 쉽지 않은 만큼 공부하는 중간에 가벼운 체조 등으로 근육의 긴장을 풀어주면 혈액순환과 기분전환을 도와 집중력에도 도움이 될 것이다.

 

한편, 대한산부인과의사회는 여성의 피임 및 생리관련 질환에 대해 정확한 의학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웹사이트(http://www.wisewoman.co.kr/piim365)를 통해 전문의의 무료 상담을 꾸준히 해오고 있으며, 중·고등학생과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 성교육과 여성질환 예방 교육도 지속적으로 하고 있다.

by 웹관리자   at 2015.04.28 00:00:00

 
301 피임/생리 태아사망 유죄판결 받은 의사 구하러 의사 4500명 거리로 나선다  17.04.26 5032
300 자궁경부암 대한산부인과의사회 '20세 전후 가장 감염율 높은 인유두종 바이러스 백신 ...  16.01.22 7741
299 자궁경부암 자궁경부암연구회 '30대 이상 홀수년도 출생여성, 연말 지나면 무료 암검진...  15.12.23 7472
298 피임/생리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정부는 여성건강 위협할 응급피임약 오남용을 방관할...  16.01.25 9350
297 피임/생리 피임생리연구회 정호진 연구위원장 '응급피임약은 반드시 의사처방 필요한 ...  15.11.30 8953
296 피임/생리 대한산부인과의사회 '20일 제6회 초경의 날, 가족과 사회가 함께 축하해 주...  15.10.20 7619
295 피임/생리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여름철 생리통, 급격한 온도차이와 노출패션 주의해야...  15.07.06 7909
294 자궁경부암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순한 소주 열풍 속 20대 한국 여성 폭음비율 44.5% 건...  15.08.24 4951
293 자궁경부암 아이들 캠프 보낸 주부들의 진짜 휴가, 바캉스 검진 인기  15.07.30 5132
292 자궁경부암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암사망도 감염이 복병..자궁경부암 원인은 감염이 100...  15.06.29 6029
291 피임/생리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어지럽고 피로한 빈혈, 매달 생리하는 여성환자 수가 ...  15.06.10 7385
290 피임/생리 평균 결혼 연령 30대 시대, 미혼여성 피임 필수인 이유  15.05.27 7227
289 자궁경부암 이제 성인이 된 딸, 건강을 위한 ‘자궁경부암 예방백신’ 선물  15.05.26 5092
288 피임/생리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생리전증후군과 생리통, 참지만 말고 관리하는 것이 ...  15.04.28 6440
287 피임/생리 대한산부인과의사회 '밸런타인데이, 이벤트 베이비 피하려면 피임 미리 꼭 ...  15.02.11 5142
286 자궁경부암 대한산부인과의사회 '디저트 열풍과 설탕 중독, 여성 '자궁' 건강에도 해로...  15.03.26 4936
285 자궁경부암 대한산부인과의사회 '난소암도 자궁경부암처럼 정기적인 부인과 검진 필요'  15.02.25 4233
284 자궁경부암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예비 대학생 건강관리 성인 예방백신 접종 필수'  15.01.26 4355
283 자궁경부암 자궁경부암연구회 '30대 이상 짝수년도 출생여성, 연말 지나면 무료 암검진...  14.12.11 5002
282 피임/생리 연말 파티 시즌, 이중피임이 필요한 진짜 이유  14.12.18 6228
281 피임/생리 세계를 바꾼 세기적 사건, 피임약의 발명  14.12.08 5643
280 피임/생리 10월 20일 제5회 초경의 날, 가족과 사회가 함께 축하해 줘야  14.10.20 4512
279 자궁경부암 난자 냉동 시대, 임신 출산 성공의 관건은 건강한 자궁  14.11.20 4554
278 자궁경부암 폐경기 여성 위협하는 자궁체부암, 10년새 두 배 증가  14.09.29 4586
277 피임/생리 저출산 시대의 그늘, 인공임신중절 줄이려면  14.09.26 4648
 
1 2 3 4 5 6
 

 
 성생활과 자궁경부암
 재발과 전이
 세포검사
 자궁의 위치
 생활습관로 예방
 피임약과 생리 주기
 먹는 피임약
 피임약의 종류
 피임약 복용법
 편리한 호르몬 피임법...